주식잡담
달러인덱스 1.5% 급등…일일 상승폭 2020년 3월 이후 최고
지코바양념치킨
8 조회수
2022.09.14

달러인덱스 1.5% 급등…일일 상승폭 2020년 3월 이후 최고

핵심 인플레 예상 2배…월세·헬스케어 비용 압박


미국 달러 지폐© 로이터=뉴스1


미국 달러가 2020년 이후 최대 일일 상승폭으로 뛰었다. 소비자물가상승률이 예상과 달리 오르면서 달러가 초강세를 보였다.


달러인덱스(주요 6개국 통화 대비 달러의 가치)는 미 동부시간 13일 오후 5시 49분 기준 1.47% 뛰어 109.93으로 거래됐다. 일일 상승폭은 2020년 3월 이후 최고다. 아직 지난주 기록했던 20년 만에 최고 110.79보다는 낮다.


달러 강세에 유로와 엔화는 급락했다. 유로는 1.5% 급락해 0.9973달러로 움직였다. 엔화는 1.2% 밀려 144.84엔으로 거래됐다.


미 노동부에 따르면 지난달 변동성이 높은 에너지와 식품 가격을 제외한 핵심 소비자물가지수(CPI) 상승률은 전년비 6.3%로 7월과 6월(+5.9%)보다 올라 기저의 전반적 물가압력이 더 커졌음을 보여줬다. 전월비 핵심 CPI는 0.6% 올라 7월 수치의 2배에 달했다. 월세와 헬스케어 비용이 오르면서 기저의 전반적 물가상승 압박이 여전히 높았다. 


(하략)

좋아요
댓글 1
노이즈 댓글
QR
리치톡 앱에서 댓글 확인휴대폰으로 QR 코드를 스캔하면 앱으로 이동합니다