주식잡담
김주현 금융위원장 '공매도, 필요하다면 '금지' 검토'
새매LXF
36 조회수
2022.07.11

김주현 금융위원장 "공매도, 필요하다면 '금지' 검토"

"시장 급변 상황서 공매도 뿐만 아니라 증안펀드 등도 검토"
한은 빅스텝 따른 회사채 안정 위해서도 다양한 방안 모색


김주현 금융위원장이 11일 서울 종로구 정부서울청사 별관에서 열린 취임식에서 취임사를 하고 있다. 2022.7.11/뉴스1 © News1 김명섭 기자


김주현 신임 금융위원장이 최근 국내 증시의 급격한 변동성과 관련해 필요하다면 공매도의 한시적 금지를 검토할 수 있다는 입장을 내비쳤다. 하락장에서 개인투자자들을 중심으로 공매도 금지 여론이 높아지고 있는 가운데 신임 금융위원장이 입장을 밝힌 것이어서 추후 정책 방향에 관심이 집중되고 있다. 


11일 김주현 신임 금융위원장은 윤석열 대통령으로부터 임명장을 받고 서울 종로구 정부서울청사 별관에서 취임식을 가졌다. 취임식에서 김 위원장은 "금리·주가·환율·물가 등 시장 전반의 변동성이 확대되고 있는 만큼 금융감독원·한국은행 등 유관기관과 모든 정책수단을 동원해 금융 리스크에 대응하겠다"며 금융안정을 우선 과제로 제시했다.


특히 김 위원장은 취임식 후 기자들과 가진 문답에서 공매도 금지 의견에 대한 질문에 "우리나라 정부뿐 아니라 외국도 시장이 급변하거나 하면 필요할 경우 공매도를 (한시적으로) 금지한다"면서 "우리도 시장 상황을 봐서 당연히 필요하면 공매도 뿐아니라 증안기금(증시안정화기금)도 활용해야 할 것"이라고 말했다.


(하략) 

좋아요
댓글 1
작성