주식잡담
왕개미들 잔인한 4월엔… 삼성전자·에코프로비엠 샀더라
지코바양념치킨
98 조회수
2022.05.18

왕개미들 잔인한 4월엔… 삼성전자·에코프로비엠 샀더라

주식 1억 넘는 투자자 ‘수익률 상위 3%’ 포트폴리오 보니


미국의 본격적인 금리 인상을 앞둔 지난달, S&P500 지수가 9% 가까이 급락했다. 이 때 고수들은 어떤 투자 결정을 했는지 A증권사 계좌를 통해 들여다보니, 수익률 상위 3% 부자들은 오히려 현금을 빼서 주식과 채권을 담은 것으로 분석됐다. /일러스트=조선디자인랩 정다운


본격적인 금리 인상기를 맞아 주식시장이 와르르 무너지기 시작한 지난달, 돈 좀 벌 줄 아는 부자들은 어디에서 어디로 돈을 옮겨 담았을까.


본지가 국내 대형 A증권사 고객 중 최근 1년간 평균 잔고가 1억원 이상인 계좌를 수익률별로 분석해봤다. 여러 증권사 계좌에 투자금을 분산해놓는 자산가들의 특성상, 특정 증권사에 잔고가 1억원이 있다면 전체 금융 자산은 10억원 이상으로 추정된다.


분석 결과, 수익률 상위 3%인 사람들은 주가가 급락세였던 4월에도 CMA(종합자산관리계좌)나 RP(환매조건부채권) 같은 현금성 자산에서 돈을 빼서 주식과 채권을 추가 매수한 것으로 나타났다.


(하략)

좋아요
댓글 0
작성