주식잡담
美증시 치솟는데 한국 횡보… ‘디커플링’ 11개월 만에 최대
지코바양념치킨
92 조회수
2021.11.08

美증시 치솟는데 한국 횡보… ‘디커플링’ 11개월 만에 최대

글로벌 공급망 차질 등 악재에
국내기업 더 취약해 주가 발목
미국 증시로 눈 돌리는 개미 늘어
美주식 거래액 한달새 9.4% 증가




미국의 테이퍼링(자산 매입 축소) 개시 발표에도 뉴욕 증시는 연일 사상 최고치를 경신하고 있지만 국내 증시는 ‘삼천피(코스피 3,000)’를 회복하지 못한 채 지지부진한 장세를 이어가고 있다. 원자재 가격 급등, 공급망 병목 현상 등 글로벌 악재에 국내 증시가 더 취약한 구조를 가진 탓이다. 한미 증시 간의 ‘디커플링’(탈동조화) 현상이 심해지면서 미국 증시로 눈 돌리는 ‘개미 투자자’도 늘고 있다.


5일(현지 시간) 뉴욕증시에서 기술주 중심의 나스닥지수는 0.20% 오른 15,971.59에 마감하며 7거래일 연속 사상 최고치를 경신했다. 다우존스산업평균지수, 스탠더드앤드푸어스(S&P)500지수도 각각 0.56%, 0.37% 올라 나란히 최고점을 갈아 치웠다. 9월 말과 비교해 나스닥지수와 S&P500지수의 상승률은 10.54%, 9.05%에 이른다. 


(하략)

좋아요 1
댓글 9
작성