주식잡담
고승범, 가계부채 증가에 선전포고…'모든 수단 활용, 추가대책'(종합)
지코바양념치킨
31 조회수
2021.08.18

승범 금융위원장 후보자는 가계부채 관리가 최우선 과제라고 재차 강조하며 필요하다면 가용한 수단을 총동원해 추가 대책을 내겠다고 밝혔다.

금융권에서는 고 후보자가 가계부채 증가세를 잡기 위한 강력한 조치를 본격 예고했다는 해석이 나온다.

18일 금융위원회에 따르면 고 후보자는 전날 금융위 직원들과 회의에서 "기존에 발표된 가계부채 관리 대책을 강력히 추진하면서 대책의 효과를 높이기 위한 노력을 지속하겠다"며 "필요하다면 가용한 모든 정책수단을 활용해 추가 대책도 적극적으로 발굴·추진하고자 한다"고 밝혔다.


그는 "정책 추진시에는 항상 정책의 효과성을 최대한 높일 수 있는 방안을 고민해야 한다"며 "금융위원장에 임명된다면 가계부채 안정을 위한 모든 조치를 강력하고 빠르게 추진해 나갈 것"이라고 강조했다.


고 후보자는 특히 "상환능력에 기반한 대출관행을 하루빨리 안착시켜야 한다"며 총부채원리금상환비율(DSR) 규제 강화 일정과 주택 관련 대출 동향을 점검하라고 지시했다.

그는 "2023년 7월까지 단계적으로 확대하기로 한 DSR 규제 강화 방안의 추진 일정이 적정한지, 제2금융권의 느슨한 DSR 규제 수준이 풍선효과를 유발할 가능성은 없는지에 대해 면밀히 살펴보고 필요 시 보완방안을 마련할 필요가 있다"고 주문했다.

또 "최근 높은 증가세를 이어가고 있는 주택관련 대출동향에 대해서도 그 원인 등을 다시 한번 꼼꼼히 살펴보고 대응할 필요가 있다"고 언급했다.

(...)


https://www.yna.co.kr/view/AKR20210818069051002?input=1195m

좋아요 1
댓글 6
작성